GODpia 블로그
one day in spring 2009.06.02 17:40
 
 
 
마다 봄이되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Photo - 2009. may  y.a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Photo - 2009. May.  solbeach   y,a

 
 
.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41210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0)   트랙백 (0) 수정 삭제
수목원의 봄 2009.05.22 23:04

 

 

 

 

 

 

 
 
 
 
 
 
 
 
 
 
 
 
 
 
 
 

 

 

 
 
 
 
 
 
 
 
 
 
 
 
 
 
 
 
 
 
 
 
 
 
 
 
 
 
 
 
 
 
 
 
 
 
 
 
 
 
 
 
 
 
 
 
 
 
 
 
 
 
 
 
 
 
 
 
 
 
 
 
 
 
 
 
 
 
 
 
 
 
 
 
 
 
 
 
 
 
 
 
 
 
 
 
 
 
 
 
 
 
 
 
 
 
 
 
 
 
 
 
 
 
 
 
 
 
 
 
 
 
 
 
 
 
 
 
 
 
 
 
 
 
 
 
 
 
 
 
 
 
 
 
 
 
 
 
 
 
 
 
 
 
 
 
 
 
 
 
 
 
 
 
 
 
 
 
 
 
 
 
 
 
 
 
 
 
 
 
 
 
 

                              

Photo -.May. Y.A

 
 
 
.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40970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안함
꼬리말 (0)   트랙백 (0) 수정 삭제
연못가에서 2009.05.21 08:18

 

 
 
 
 
 
 
 
 
 
 
 
 
 
 
 
 
 
 
 
 
 
 
 
 
 
 
 
 
 
 
 
 
 
        
 
 
 
 
 
 
 
 
 
 
 
 
 
 
 
 
 
 
>
 
 
PHoto-2009-May   y,a
 Des oeillets de poete - A Foggy Flower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40925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안함
꼬리말 (0)   트랙백 (0) 수정 삭제
순장반 스승의 날 행사 2009.05.12 17:57

 

 

 

 

 

 

 

 

                         2009-05-12 목사님 감사합니다

 

 

 
 
 
 
 
 
 
 
 
 
 
 
 
 
 
 
 
 
 
 
 
 
 
 
 
 
 
 
 
 
 
 
 
 
 
 
 
 
 
 
 
 
 
 
 
 
 
 
 
 
 
 
 
 
 
 
 
 
 
 
 
 
 
 
 
 
 
 
 
 
 
 
 
 
 
 
 
 
 
 
 
 
 
 
 
 
 
 
 
 
 
 
 
 
 
 
 
 
 
 
 
 
 
 
 
 
 
 
 
 
 
 
 
 
 
 
 
 
 
 
 
 
 
 
 
 
 
 
 
 
 
 
 
 
 
 
 
 
 
 
 
 
 
 
 
 
 
 
 
 
 
 
 
 
 
 
 
 
 
 
 
 
 
 
 
 
 
 
 
 
 
 
 
 
 
 
 
 
 
 
 
 
 
 
 
 
 
 
 
 
 
 
 
 
 
 
 
 
 
 
 
 
 
 
 
 
 
 
 
 
 
Photo - 2009. 5.12   순장반 스승의 날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40772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0)   트랙백 (0) 수정 삭제
    삶이 나에게 가르쳐준 것들 2009.05.05 20:39




    Photo - 2009. May.  y,a------
     





    시간 속을 여행하는 우리에게
    영원한 것은 없다.
    장마도, 뜨거운 햇살도,
    열정적인 삶의 맹세도,
    젊은 나날도...
    단지 영원을 이루는 짧은 한시절이었을 뿐이다.
    그 순간들 속에 영원이 깃들어 있고
    그 영원 속에는
    우리의 모든 나날들이 깃들어 있을 뿐이다.
    구름 속에 비가 숨어 있고
    다시 빽빽히 내리는 그 빗 속에
    구름이 숨어 있듯이
    모든 우리의 순간들 속에 영원이 숨어 있다.
    아아, 그러한 것을 알지 못하고서
    나는 불멸의 어떤 것을 꿈꾸었으니
    얼마나 많은 순간들이 내 손가락 사이에서
    모래알처럼 빠져 나간 것이랴.  
    영원에 눈이 멀어 순간을 보지 못한 
    한 눈 먼 자의 탄식이
    내 입에서 흘러 나온다
    삶이 나에게 가르쳐준 것들-류시화


    .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40585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0)   트랙백 (0) 수정 삭제
    아우슈비츠(Auschwitz)수용소 2009.04.20 15:50

     

     
     
     
     
     
     
     아우슈비츠 수용소 (Auschwitz Concentration Camp)
     
    나치가 저지른 유대인 학살의 상징인 강제수용소로 잘 알려져 있는 아우슈비츠는
    원래 인구 5만 명의 작은 공업도시로, 폴란드어로는 오슈비엥침이라고 한다. 
     현재는 수용소 터를   박물관으로 개조해서 그 당시 참혹했던 역사의 현장을 사진으로,
    기록으로, 그리고 희생자들이 남긴 유품들이 적나라하게 전시, 보관 되어 있다
     
    1945년 1월, 전쟁이 막바지에 이르자 나치는 대량학살의 증거를 없애기 위해 막사를 불태우고
    건물을 파괴하였다. 그러나 소련군이 예상보다 빨리 도착해 수용소 건물과 막사의 일부가 남았다.
    제2차 세계대전이 끝난 후, 1947년 폴란드의회에서는 이를 보존하기로 결정했다.
    나치의 잔학 행위에 희생된 사람들을 잊지 않기 위해
    유네스코는 1979년 아우슈비츠를 세계문화유산에 지정하였다..
     

     
    이 악랄하고 처절한 비극의 현장을 둘러보며
      말로 표현 할수 없는  처절한 아픔이어서  온몸에 전율이 느껴졌다.

    인간이 어디까지 잔인해 질수있는지  이런곳이 지구상에 존재했다는것이 넘 끔찍해

    가스실.시체 소각장 안에서는 도저히 셔터를 누를수 없을정도였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ARBEIT MACHT FREI'    노동은 자유를 만든다 는 구호가 적힌 수용소 입구.

     

    과연 누구를 위한 자유이었을까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세계 각국에서 모여드는 조문객및 관람객들. 특히 유태인들의 조문객이 많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수용소는 전체 28동의 빨간 벽돌 건물로 되어 있으며 건물 방에는
    유태인을 처형했던 독 가스실과 처형당한 사람들의 사진,
     유물들을 전시하는 전시장, 시신를 태웠던 화장장 등..
    그 당시 이곳에서 어떤일이 벌어졌는지 한발짝 걷기가 무섭게 보면 볼수록
     전율이 느껴져 온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대형학살의 도구였던 독 가스  빈통들
    한통으로 400명을 학살할수 있는 량이란다.  모형이 아니고 실제 그당시 사용한것을 수거해서 전시한 것이란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희생자들의 모발이 가득 쌓여있는 전시장 모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가장 충격적인 장면 , 학살한 사람들의 머리를  벗겨서 쌓아놓고 그 머리카락으로 양탄자를 만들어 놓은 장면이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희생자들이 착용하였던 의족및 기타 유물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아우슈비츠 수용소 희생자의 사진
     
     
     
     
     
     
     
    제공 : 로이터 포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즉결 처형벽, 마음에 안들면 이곳으로 데리고 와 총사했다고한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생체 실험을 하던  건물의 외벽 ,       창문이 막혀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시신을 태우던 시체 소각실 , 가스실....화장터의 굴뚝이 보인다.

     


     

     

     

     

     

    * 아래 사진 2점은 인테넷 자료 검색중에  만난 이미지 옮겨온것입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수많은 유대인을 발가벗겨 질식시킨 독가스실

     

    열차로 실려온 사람들 중 쇠약한 사람이나 노인, 어린이들은 곧바로 공동샤워실로 위장한 가스실로 보내 살해되었다.
    이처럼 가스, 총살, 고문, 질병, 굶주림, 심지어는 인체실험을 당하여 죽은 사람이 400만 명으로 추산되며,
    그 중 3분의 2가 유대인이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동시에 4구의 시신을 처리할수있는 시체 소각장 .. 을씨년스러움과 오싹한 전률이 온몸을 감싼다.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고압 전기가 흘럿던 2중 철조망 울타리..
    1940년 봄, 친위대 장관인 하인리히 힘러가 주동이 되어 가시철망과 고압전류가 흐르는 울타리,
    기관총이 설치된 감시탑을 갖춘 공포의 강제수용소를 세웠다.
    그 해 6월 최초로 폴란드 정치범들이 수용되었고, 1941년 히틀러의 명령으로
    대량살해시설로 확대되었으며, 1942년부터 대학살을 시작하였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Photo - 2008. May.  .Auschwitz Concentration Camp, poLand
    .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40288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안함
    꼬리말 (1)   트랙백 (0) 수정 삭제
    성 비투스 성당(St Vitus Cathedral) 2009.04.19 00:00
     
     
     
     
     
     
     
     
     
     
    프라하성(Prague Castle)   성 비투스 성당(St Vitus Cathedral)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
     프라하성(Prague Castle) 내에 있는 성 비투스 성당(St Vitus Cathedral)
    프라하성은 성당, 왕궁과 그의 부속건물, 그리고 . 성당 지하에는 카를 4세, 
    바츨라프 4세, 루돌프 2세 등 대를 이은 왕의 묘가 안치되어 있다.

     1344년 카를 4세에 의해 시작되어 1929년에 완성되기 까지 약 1,000년 동안 지어졋다.

    하늘을 찌를 듯한 웅장한 외관과 내부의 화려한 스테인드 글라스가 인상적인 교회이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프라하성 정문 : 흐라드차니 광장에 면한 서쪽 정문인 마티아스문. 근위병 교대식을 구경하는 관광객들로 붐빈다.
    구왕궁 지붕 넘어로 성 비트 성당의 첨탑 이 보인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실제 대통령이 집무를 보고 있는 프라하 성은

    지붕의의 깃발로 대통령이 집무를 보는지 아닌지를 알수있다

    사진처럼 지붕위에 깃발이 꽂혀 잇으면 현재 대통령이 거주하며

    집무를 보고 있는 중이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Photo - 2008. St Vitus Cathedral
     
     
     
     
     
     
     
     
     
     
     
     
     
     
     
     
     
     
     

      황금소로 (Zlata ulicka)

    프라하 성에서  내려오는 길 , 작은 집들이 오밀조밀 늘어서 있는 황금 골목을 만나게 된다.

    500년 이상이 지났지만  여전히 16C 옛날 모습 그대로의 거리 모습을 보전하고 있다.

    이곳은 성에서 일하던 집사와 하인들이 살던 곳이었으나 이후 연금술사들이 모여 살면서

    황금 소로라는 이름이 붙었다 지금은 성벽 쪽에 15채 정도의 집이 보존되어 있으며,

    선물 가게와 서점 등 작고 이쁜 가게들이 들어서면서 관광객들로 붐비게 되었다

    .이곳을 더욱 유명하게 만든 것은 프라하 실존주의 작가 카프카(Franz Kafka) 때문이란다.

    카프카는 1916년 11월부터 다음해 5월까지

     여동생이 집필활동을 위해 마련해 준 이 골목 22번지의작은 집에서 매일 글을 쓰고,

     밤이 되어서야 자신의 하숙집으로 돌아가곤 하였는데,

    프라하성에서 모티프를 얻어 쓴 작품 《성》도 이때 완성한 것이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카프카가 잠시 작업실로 썼다는 황금소로 22번지.

     "무엇보다도 아름다운 오르막길, 정적, 나와 이웃사람을 얇은 벽 하나가 가로막고 있을 뿐이지만

    이웃은 아주 조용하다. 나는 저녁 식사를 가지고 올라가서 대부분 한밤중까지 그곳에 머무른다.

     그곳에서의 삶, 자신만의 집을 갖는다는 것, 세상에 등을 돌리고서 방이나 현관이 아니라

    집 자체의 문을 걸어 잠글 수 있다는 것은 특별한 일이다.

    현관문을 나서면 곧바로 눈 덮인 적막한 골목길이 나온다...

    만사가 순조롭고 좋다." - 카프카의 프라하(열린책들) 중에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Photo - 2008. May   Praha    황금소로 (Zlata ulicka)
    .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40260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0)   트랙백 (0) 수정 삭제
    부활절 연합예배 2009.04.12 11:56
     




     

     

     

     

     


     

     

     

     
     
     
     
     
     
     
     
     
     
     
     
     
     
     
     
     
     
     
     
     
     
     
     
     
     
     
     
     
     
     
     
     
     
     
     
     
     
     
     
     
     
     
     
     
     
     
     
     
     
     
     
     
     
     
     
     
     
     
     
     
     
     
     
     
     
     
     
     
     
     
     
     
     
     
     
     
     
     
     
     
     
     
     
     
     
     
     
     
     
     
     
     
     
     
     
     
     
     
     
     
     
     
     
     
     
     
     
     
     
     
     
     
     
     
     
     
     
     
     
     
     
     
     
     
     
     
     
     
     
     
     
     
     
     
     
     
     
     
     
     
     
     
     
     
     
     
     
     
     
     
     
     
     
     
     
     
     
     
     
     
     
     
     
     
     
     
     
     
     
     
     
     
     
     
     
     
     
     
     
     
     
     
     
     
     
     
     
     
     
     
     
     
     
     
     
     
     
     
     
     
     
     
     
     
     
     
     
     
     
     
     
     
     
     
     
     
     
     
     
     
     
     
     
     
     
     
     
     
     
     
     
     
     
     
     
     
     
     
     
     
     
     
     
     
     
     
     
     
     
     
     
     
     
     
     
     
     
     
     
     
     
     
     
     
     
     
     
     
     
     
     
     
     
     
     
     
     
     
     
     
     
     
     
     
     
     
     
     
     
     
     
     
     
     
     
     
     
     
     
     
     
     
     
     
     
     
     
     
     
     
     
     
     
     
     
     
     
     
     
     
     
     
     
     
     
     
     
     
     
     
     
     
     
     
     
     
     
     
     
     
     
     
     
     
     
     
     
     
     
     

    Photo - 2009. APRIL  부활절 연합예배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40142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1)   트랙백 (0) 수정 삭제
    The Passion 2009.04.10 20:11






    Photo - 2009. APRIL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음으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 이사야 53:5 ]


      [ 이사야 53:5 ]


      .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40128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0)   트랙백 (0) 수정 삭제
    Speaking with Hands 2009.04.04 11:02
    >
     
     
     
     
     
    'Speaking with Hand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
    대림미술관에서  진행하고 있는 ‘The Buhl Collection: Speaking with Hands’展은
    헨리 불이 1993년 <골무를 낀 손>이란 사진 작품을 구입한 이후
    일관되게 모아온 손을 주제로 한 사진 116점과 조각 31점을 소개한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Photo - 2009. APril       y.a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40013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안함
    꼬리말 (0)   트랙백 (0) 수정 삭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 1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