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Dpia 블로그
Frankfurt 잠시 머문 곳에서 2008.05.22 16:53




 





동유럽 여행중 로만틱 가도의 고도시 시발점인 ' 뷔르츠브르크에 가기 위해 잠시 '프랑크 프르트' 에 머물렀다.

프랑크프르트 암마인(Frankfurt am Main)에는 옛적 로마인들의 흔적이 그대로 남아있는곳이 있다.

 뢰머(Romer)라고 불려지는 이곳은 고대 로마인이 정착하여 살았던 곳으로 프랑크프르트 구시가지에 위치하고있다.
고대 로마인들이 한곳에 정착하여 살았다고하여 뢰머(로마인)라 불리게 되었다한다.

특별하게 볼거리가 있는것도 아니었지만 오랜 역사의 시간을 간직한 로마인들의 흔적이 세월을 거슬러

묵묵히 그 자리에 있다는 것 으로도 이곳을 찾는 이들을 감동시키고있다.

 



 

 

 
 

 
 
 
 
 
 
 
 


 
 
 독일 전통양식으로 지은 중세 목조건물들    '오스트차일래' 
 
 
 
 
 
 
 
 
 
 
 
 
 
 
 
 
 
 
 
 
 
 
 
 
광장 뒤편으로 역대 황제들이 대관식을 치렀다는 높은 첨탑의 대성당이 자리하고 있다

 
 
 
 
 
 
 
 
 
 
 
 
 
 
 
 
 
 
 
 
구청사 앞에서 결혼식을 마친 커플을 만났다,
 
 
 
 
 
 
 
 
 
 
 
 
 
 
 
 
 
 
 
 
 
 
 
 
 
 
 
 
 
 
 
 
 
 
 
 
 
 
 
 
 
 
 
 
 
 
 
 
 
 
 
 
 
 
 
 
 
 
 
 
 
 
 
 
 
 
 
 


 2008. May. 09. '프랑크푸르트 암 마인(Frankfurt am Main)'   뢰머광장(Romerplatz)거리에서
 
 
♬ Marlene Dietrich - Lilli Marleen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33486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안함
꼬리말 ()   트랙백 (0) 수정 삭제
우루무치에서 2008.05.05 20:55

 

 

사막의 오아시스 도시  우루무치 

 

 

 
투루판에서 우루무치로 가는 고속도로를 타고 가다 보면  엄청난 규모의 풍력발전기들이  장관을 이룬다.
천산산맥이 끊어진 틈으로 들어오는 바람이 많아 가능했던 일이라고 하는데, 우루무치 방향으로 서 있는 발전기들이 돌면
농사가 잘 되고, 투루판 쪽으로 서 있는 발전기들이 돌면 농사가 잘 안 된다고 한다. 이때는 이상 기후라고 한다.

 

 

 

 
 

 

 

 

 

 

 

 

 

 

 

 

 

 

 

 

 

 

 

 

 
 
 
 
‘아름다운 목장’이라는 뜻을 가진 우루무치는 세계에서 바다와 거리가 제일 먼 도시로, 과거에는 유목생활을 바탕으로 한 곳이다. 지금은 중국 서쪽 지방에서 가장 발전한 현대적인 도시. 중국의 주요 도시들을 연결하는 철도는 물론 이미 중앙아시아의 타슈켄트까지 이어지는 철도가 개통됐고 한국을 포함한 주변 여러 나라와 항공로가 개설돼 있는 교통의 요충지이기도 하다.
중국 전 국토의 6분의 1에 해당하는 신강 위구르자치구에는 중국 정부의 한족이주 정책에 따라 인구의 90%가 한족이며 소수민족들은 거의 모든 분야에서 주도권을 상실한 채 70% 이상이 농업에 종사한다고 한다.
 
 
 
 
 
 
 
 
 
 
 
 
 
 
 
 
 
 
 
 
 
 
 
 
 
 
 

 

 

 

 

 

 

 

참 흔치 않은 추억거리를 하나 더 만들어 주었던

ubc 울산방송 창사 10주년 기념  유라시아 대장정팀을 우루무치에서 만났다..

 

그후  중국에서, 키르기스스탄  우즈베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이란 등을 거쳐

 터키의 이스탄불까지 2만5천㎞를 자동차로 횡단했던

감동의 다큐멘터리를 일년이 지난  얼마전  SBS 서울방송을 통해보았다.

 

 
 
 
 
 
 
 
 
 
 
 
 
 
 
 
 
 
 
 
 
 
 
 
 
 
 
 
 
 
 
 
 
 
 
 
 
 
 
 
카자흐족의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었던 우루무치  남산목장 (南山牧場 : 난샨무창)
우루무치에서 남쪽 교외로 약 75km 떨어져 있는 천산산맥 북쪽 자락에 펼쳐진 목장지대로
차로 약 2시간 거리다.
푸른 산록이 시원하게 펼쳐져 있으며,  그야말로 아름다운 천연목장이라 할 수 있다.
 
 
 
 
 
 
 
 
 
 
 
 
 이곳에는 주로 카자흐족들이 모여 살고 있는데,
그들이 사는 집인 파오가 푸른 산록의 목초지에  흩어져 있는 풍경은
이국적이고도 독특한 감동을 불러일으킨다.
 
 
 
 
 
 
 
 
 
 
 
 
 
 
 
 
 
 
 
 
 
 
 
 
 
 
 
 
 
 
 
 
 
 
 
 
 
 
 
 
 
 
 
 
 
 
 
 
 
 
 
 
 
 
 
 
 
 
 
 
 
 
 
 
 
 
 
 
 
 
 
 
 
 
 
 
 
 
 
 
 
 
 
 
 
 
 
 
 
 
 
 
 
 
 
 
 
 
 
 
 
 
 
 
 
 
 
 
 
 
 
 
 
 
 
 
 
 
 
 
 
 
 
 
 
 
 
 
 
 

 

유목민족의 거주용 천막.파오 몽골어로는 <게르>라고 하며, 그 모양이 포자(包自;북방 중국인이 늘 먹는 만두)를 닮아 중국인이 붙인 이름이다. 원기둥의 벽체를 만들고 그 위에 우산처럼 열고 닫을 수 있는 천장을 얹어, 그것을 펠트로 씌워 분해, 조립을 할 수 있다. 보통은 높이 4∼5m, 지름 5∼6m의 원형이다. 입구는 남쪽으로 두고 중앙에 화덕, 벽쪽에는 의장함·침구·조리용구 등을 둔다. 바람의 저항이 적고 여름에는 시원하다. 동물의 등에 실어 간편하게 이동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그들의 전통 주택인 파오에 머물면서 카자흐족들의 생활상을 자세히 들여다볼 수 있어
중국 여행의 색다른 맛을 느낄 수 있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2007..June.  우루무치에서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33006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3)   트랙백 (0) 수정 삭제
벽(壁) 2008.05.03 21:56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길을 걸으며 담벼락에 길 위에,  알 수 없는 사람들이
무심코 칠해 놓은 색감이나 낙서와 같은 풍경들.. 
 
 
'나를 멈추게 하는것들中'
 
 
PHOTO - April - 08-   y,a
 
 
 
.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32980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   트랙백 (0) 수정 삭제
PHOTO IMAGING -2008 2008.04.25 23:18




PHOTO IMAGING -2008

 

 

 

 

 

 

 

 

 

 

 

 

 

 

 

 

 

 

 


 


 

 

 

 




 


 

 

 

 

 

 

 

 

 



 


 

 

 

 

 

 

 

 

 

 

 

 

 

 

 

 

 

 

 

 

 




 

 

 

 

 

 

 

 

 

 

 

 

 

 

 

 

 

 

 

 

 



 

 

 





 

 

 

 



 

 

 

 

 

 

 

 

 

 

 

 

 

 

 

 

 

 

 

 

 

 

 

 

 

 

 



 





 





 








 

 

 

 

 

 

 

 

 




 


 

 

 

 

 

 

 

 

 

 




 



 

 

 

 

 

 

 

 

 

 



 









 





 


 

 

 

 

 

 

 




 


 

 

 

 

 

 

 

 

 

 

 

 

 

2008-04-10 코엑스전시실
.
 
.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32791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   트랙백 (0) 수정 삭제
해마다 봄이 되면 2008.04.14 12:12
 
 
 
마다 봄이되면
 
 
 
 
 
                               
PHOTO - April - 08-   y,a
 

Only Hope(A Walk to Remember OST)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32527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   트랙백 (0) 수정 삭제
보길도 여행중에 2008.04.09 17:23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PHOTO -January-08- 보길도 여행중 차.배안에서
 
.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32436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안함
꼬리말 ()   트랙백 (0) 수정 삭제
새봄에는.. 2008.04.03 23:04

 


 
 
봄에는 산에 오르십시오
새로운 기운이 온몸에 느껴질 것입니다

새봄에는 들로 나가십시오
움터 오르는 새싹을 보고 생명의 경이를 느끼실 것입니다

새봄에는 물가에 앉아 보십시오
반짝이는 은빛 물결을 따라 마음도 반짝일 것입니다

새봄에는 아침을 더 빨리 맞으십시오
아침의 설레임 속에서 좋은 하루가 열릴 것입니다

새봄에는 손을 크게 흔들면서 걸으십시오
좋은 일이 두손에 꽉 잡힐 것입니다

새봄에는 사람들의 표정을 살펴 보십시오
의욕의 얼굴빛과 희망의 눈빛을 보게 될 것입니다

새봄에는 반갑게 인사하십시오
하루가 즐거울 것입니다

새봄에는 발걸음을 경쾌하게 하십시오
다리에 힘이 오르고 건강이 좋아질 것입니다

새봄에는 빨리 화해 하십시오
그분이 먼저 화해를 청해 버리면 당신은 기회를 잃게 될 것입니다

새봄에는 감사하십시오
자연의 혜택 사람의 혜택을 얼마나 많이 입고 있습니까?

새봄에는 나에게 감사하십시오
얼마나 아름답고, 성실하며, 좋은 사람입니까?

새봄에는 꼭 말하십시오
"당신을 사랑합니다"라고

-  정용철  -
 
 
 

 

 
 


APRIL -05-. y.a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32327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안함
스크랩 : 허용안함
꼬리말 ()   트랙백 (0) 수정 삭제
How Can I Keep From Singing 2008.03.31 08:49

 




 



Enya - How Can I Keep From Singing


My life goes on in endless song above earth's lamentations,
I hear the real, though far-off hymn that hails a new creation.

나의 삶은 영원히 노래와 함께 할 거에요
이땅의 슬픔을 너머 아득히 들리는 찬가를 들어요.
그건 새로운 창조를 찬양하는 노래에요.

Through all the tumult and the strife I hear it's music ringing,
It sounds an echo in my soul. How can I keep from singing?

나는 들어요, 소요와 투쟁속에 울려퍼지는 노래소리,
내 영혼을 울리는 메아리인데
어떻게 내가 노래를 멈출 수 있겠어요?

While though the tempest loudly roars,I hear the truth, it liveth.
And though the darkness 'round me close, songs in the night it giveth.?

사나운 비바람이 몰아치더라도
진실을 알기에 일생 그걸 멈추지 않아요.
비록 내가 암흑에 갇혔다 해도
나는 그곳에서도 노래를 불러줄 거에요.

No storm can shake my inmost calm, while to that rock I'm clinging.
Since love is lord of heaven and earth how can I keep from singing?

내가 바위처럼 서 있는 동안은
어떤 폭풍도 나의 고요를 흔들 수 없어요
하늘과 땅의 주인이 사랑인데,
어떻게 내가 사랑의 노래를 멈출 수 있나요?

When tyrants tremble in their fear and hear their death knell ringing,
when friends rejoice both far and near how can I keep from singing?

폭군의 두려움에 떨며
죽음의 종소리가 들릴 때에도
가까이서 멀리서 기뻐하는 친구들이 있는데
어떻게 내가 노래하는 것을 멈출 수 있나요?

In prison cell and dungeon vile our thoughts to them are winging,
when friends by shame are undefiled how can I keep from singing?

우리의 마음이 참혹한 토굴과
독방 감옥속에 있는 친구들에게로 가는데
치욕 속에서도 좌절하지 않도록
어떻게 내 노래를 멈추겠어요?...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32205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1)   트랙백 (0) 수정 삭제
저의집 창가에.. 2008.03.29 11:25

 

 
 
 
 

 
 
 
 
 
4월의 시작을 며칠  앞둔  요즘
바람은 불어도 무척 따뜻했는데.
봄비라는 이름으로  비가 내리고 있네요
 
 
올핸  나무들을 모두 가지치기 하고  
유리창 사이로  어설프게 찍힌  모습이지만  ..
 
창가에 목련이 꽃을 피웠길래
참 오랫만에 카메라를 잡아보았어요
이젠 봄을 아주 가까이에서 느껴 봅니다.

 
 
 
 

 
 
Photo-   2008-03-28  우리집 창가에 핀  목련

David London - Capture The Moment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32177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   트랙백 (0) 수정 삭제
프레임(Frame) 2008.03.28 16:41
 
 
 

 
 
 
 
 
 
 
 
프레임(Frame)’은 흔히 창문이나 액자의 틀, 안경테를 의미한다.
이것은 모두 어떤 것을 보는 것과 관련이 있다.
심리학에서 ‘프레임’은 ‘세상을 바라보는 마음의 창’을 의미한다.
어떤 문제를 바라보는 관점, 세상을 관조하는 사고방식, 세상에 대한 비유,
사람들에 대한 고정관념 등이 모두 여기에 속한다.
 
 
당신은 어떤 프레임 속에 갇혀 있는가?
지혜로운 사람으로 만드는 10가지
프레임(Frame)

첫째, 의미 중심의 프레임을 가져라. 막연한 먼 미래가 아닌 내일 당장의 삶에 의미를 두는 것이 지혜로 가는 첫걸음이다.
둘째, 자기 방어에 집착하지 말고 자기 밖의 세상을 향해 접근하라. 다른 사람들에게 다가갈 때, 새로운 일을 접했을 때 늘 접근의 프레임을 견지하라.
셋째, '지금 여기'의 프레임으로 현재의 순간을 충분히 음미하고 즐겨라.
넷째, 비교 프레임을 버려라. 세상을 바라보는 창이 '남들과의 단순한 비교'가 되어서는 안 된다.
다섯째, 긍정적인 언어를 선택하라. 긍정적인 말이 긍정적인 프레임을 만든다.
여섯째, 당신이 닮고 싶은 좋은 이야기를 가져라. 그 이야기 속의 주인공처럼 되려고 노력하는 것은 그 주인공과 같은 프레임을 갖게 해주고, 나아가 그 사람과 비슷한 삶을 살도록 만들어준다.
일곱째, 주변의 물건들을 바꿔라. 주변 물건들을 적절히 선택하고 배치하는 것은 인테리어 차원을 넘어서는 마인드 디자인이기 때문이다.
여덟째, 체험의 프레임으로 소비하라. 행복은 소유 자체를 위한 소비보다는 경험을 위한 소비를 했을 때 더 크게 다가온다.
아홉째, '어디서'가 아닌 '누구와'의 프레임을 가져라. 많은 심리학 연구들은 행복이 '어디서'의 문제가 아니라 '누구와'의 문제임을 분명하게 밝혀주고 있다.
열 번째, 위대한 반복의 프레임을 실천해야 한다. 성취는 어떤 영역이든 '중단 없는 노력'에 의해 이루어진다.이상의 10가지 프레임을 선택하고, 실천한다면 분명 지금보다 현명하고 행복한 사람이 될 것이다.
 
심리학 최인철교수가 말하는 프레임(窓)
PHOTO -January-08-  y.a
 
 

 

.
 
 
 
 
 
 
스크랩하기
http://blog.godpia.com/ya106/32164
공개설정 : 모두공개
꼬리말 : 허용
스크랩 : 허용
꼬리말 (2)   트랙백 (0) 수정 삭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 10개